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20세기작가' 여자2인극, 대학로 무대 오른다

기사승인 2019.10.30  13:26:43

공유
default_news_ad1

[뉴스인] 김동석 기자 = 극단 후암의 정기공연인 '20세기작가'가 오는 11월5일부터 9일까지(평일 오전 8시, 토요일 오후 4시) 대학로스타시티 후암스튜디오에서 공연된다.

이 연극은 연극무대와 브라운관을 넘나들며 얼마전 예술의전당에서 늙은부부이야기로 열연을 펼친바 있는 배우 이화영과 무대와 영화에서 활약하는 최은경 배우가 호흡을 춘다.

이 연극은 방송작가인 두 자매의 이야기다.

1990년 최고의 드라마작가와 현재 최고의 드라마작가가 된 자매가 그려내는 삶속에서 영원함이란 없지만 희망또한 늘 곁에 있다는 것을 그린 작품으로 연출 차현석 특유의 반전과 따듯함을 살려낸 작품이다.

 

김동석 기자 ▶기사제보 newsin@newsin.co.kr

<저작권자 © 뉴스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