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CGV, 영화관 내 최초 장애인 일자리 창출 카페 ‘아이갓에브리씽’ 오픈

기사승인 2018.12.10  16:21:20

공유
default_news_ad1
CGV광주첨단 '아이갓에브리씽' 개소식에서 관계자들이 리본 커팅식을 하고 있는 모습

[뉴스인] 박준식 기자  = CJ CGV가 중증 장애인들의 일자리를 창출하고 고객들에게 편안한 휴식처를 제공하기 위해 극장에 특별한 공간을 마련했다.

CJ CGV(대표 최병환)는 한국장애인개발원과 협력해 지난 7일 CGV광주첨단에 중증 장애인 일자리 창출 카페 ‘아이갓에브리씽(I got everything)’을 열었다고 10일 밝혔다. 이 날 광주시 첫 ‘아이갓에브리씽’ 오픈을 기념하는 개소식도 열렸다. 개소식에는 장애인 바리스타인 조명희씨를 비롯해 김미란 광주광역시 장애인복지관장, 광주복지재단 장현 대표이사, 한국장애인개발원 최경숙 원장, CJ CGV 조진호 영업2담당이 참석했다.

‘아이갓에브리씽’은 한국장애인개발원이 중증 장애인 자립기반 마련과 사회참여 확대를 위해 중증 장애인 일자리 창출을 목적으로 운영하는 카페 지원 사업이다. 카페명인 ‘아이갓에브리씽’에는 커피를 만들거나 마시는 모두가 행복을 누릴 수 있는 공간을 지향한다는 취지가 내포되어 있다.

지난 9월 CJ CGV는 한국장애인개발원과 카페 ‘아이갓에브리씽’ 오픈 및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에 따라 CJ CGV는 고객 수요와 입점 여건 등을 고려해 광주시 광산구에 위치한 CGV광주첨단 2층 극장 로비에 97.95㎡(29.6평) 규모로 '아이갓에브리씽'을 운영하기로 했다. 카페 직원의 70% 이상은 중증 장애인으로 채용해 장애인 일자리 창출에 기여할 예정이다. 한국장애인개발원은 공모를 통해 카페 설치를 위한 장비 구입 및 인테리어 비용 등 사업비를 지원했다.

CGV광주첨단에 32번째로 오픈한 ‘아이갓에브리씽’은 광주 지역 내 첫 번째 매장이자, 영화관 중에는 최초로 선보이는 지점이다.

CGV 조진호 영업2담당은 “장애인들의 질 좋은 일자리 창출을 위한 ‘아이갓에브리씽’을 CGV에서도 오픈하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며 “’아이갓에브리씽’을 이용하는 고객도, 근무하는 장애인분들도 즐거움을 누릴 수 있는 공간으로 자리매김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박준식 기자 ▶기사제보 newsin@newsin.co.kr

<저작권자 © 뉴스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