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감탄 자아내는 800년 은행나무

기사승인 2018.11.06  13:42:52

공유
default_news_ad1

[뉴스인] 민경찬 기자 = 5일 오후 인천시 남동구 장수동의 수령 800년 은행나무가 노랗게 물들어 거대한 자태를 뽐내고 있다. 이 나무는 높이 30m, 둘레 8.6m로 인천기념물 제12호로 지정된 바 있다. 

민경찬 기자 ▶기사제보 newsin@newsin.co.kr

<저작권자 © 뉴스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