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키즈카페 파파스토리, 청결과 서비스로 인기 만점

기사승인 2018.03.14  14:15:15

공유
default_news_ad1

[뉴스인] 김동석 기자 = 요즘 강북에 '아이들의 재미' 뿐만 아니라 '청결까지 완벽한 키즈카페'로 파파스토리가 입소문을 타고 있다.

파파스토리에는 아이들이 좋아하는 볼풀장, 트램플린존, 편백존, 직업체험존 등 다양한 테마 구성으로 인기를 끌고 있는 만큼 직원들의 서비스도 좋다는 평이다.

직원이 직접 아이들이 있는 곳으로 찾아가서 함께 놀아준다. 병원놀이 존에서는 환자가 되어주기도 하며, 아이스크림 가게에서는 손님이 되어준다.

놀러온 아이가 혼자 왔더라도 심심하지 않게 맞장구 쳐주며 함께 즐기고 있는 직원의 모습을 파파스토리에서는 자주 볼 수 있다.

아이와 함께 놀아주는 서비스뿐만 아니라 파파스토리는 청결에 중점을 두어 청소 삼매경에 빠져있다.

직원들은 매번 볼풀장의 볼을 전부 꺼내어 닦는다. 볼 하나하나 직접 닦아내며, 볼풀이 다 꺼내진 볼풀장 바닥 또한 깨끗이 청소한다.

청소가 끝난 바닥은 소독제를 뿌려 직접 소독까지 하고 있다. 아이들에게 좋다는 편백존 또한 다르지 않다.

편백 존은 작은 편백 조각들을 일일이 확인하고 꺼내서 부셔지거나, 깨진 편백은 가차 없이 처분한다.

아이들의 안전에 위험요소가 될 수 있기 때문에 꼼꼼히 확인하고 분류한다. 다 들어낸 편백존 청소와 소독 후 편백들은 다시 제자리를 찾아간다.

파파스토리는 아이들의 재미와 청결뿐만 아니라 먹거리마저도 안심할 수 있다. 모든 메뉴는 가공식품이 아닌 유기농 제품을 구매하여 소스부터 모든 메뉴를 직접 만든다.

파파스토리 입장료는 1시간 5,000원, 2시간 10,000원 (12개월 이상 기준, 7세 미만 입장가능, 노원점 기준), 어른은 입장료는 3,000원(식사 또는 음료 주문 시 무료)이며 자세한 사항은 파파스토리홈페이지에서 확인 할 수 있다.

'아빠와 두 딸의 놀이터'라는 모토를 가진 키즈카페 파파스토리는 1호점 미아점에 이어 2호점 노원점이 있다.

김동석 기자 ▶기사제보 newsin@newsin.co.kr

<저작권자 © 뉴스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