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한올바이오파마, 글로벌 진출…한국과총 '10대 뉴스'

기사승인 2018.01.05  14:23:48

공유
default_news_ad1

[뉴스인] 조진성 기자 = 한올바이오파마의 바이오 신약 대규모 기술 수출이 한국과학기술단체총연합회가 선정한 2017년 대한민국이 주목한 '올해의 10대 과학기술 뉴스'로 선정됐다.

5일 한올바이오파마에 따르면 지난해 12월 임상1상 개발 중인 자가면역질환치료 항체신약 HL161의 사업권을 스위스 로이반트 사이언스(Roivant Sciences)에 5억250만달러 규모로 기술 수출에 성공한 바 있다. 이는 국내에서 개발된 항체신약의 첫 번째 대규모 기술 수출 사례다.

한올바이오파마의 자가면역질환치료 항체신약은 현재 뚜렷한 치료제가 없는 근무력증이나 천포창, 만성 혈소판감소증, 시신경척수염, 다발신경병증, 루프스신염과 같은 중증 자가면역질환 치료제로 주목 받고 있다.

한국과총은 세 차례의 선정위원회(위원장 이명철 한국과학기술한림원장 외 30명)의 심의와 총 6396명의 과학기술계 인사와 일반국민의 온라인 및 모바일 투표 결과를 반영해 '올해의 10대 과학기술 뉴스'를 발표했다.

한국과총은 한올바이오파마의 글로벌 시장 진출과 관련 "국내 개발 항체신약이 5000억 원 이상 규모로 기술 수출한 사례"라며 "바이오 신약과 복제약인 바이오 시밀러 관련 기업의 연구개발 성과가 글로벌 시장에서 좋은 실적을 이어가고 있다"고 평가했다.

조진성 기자 ▶기사제보 newsin@newsin.co.kr

<저작권자 © 뉴스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