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수궁가 실감나게 들려주는 김봉영 명창

기사승인 2017.10.10  17:06:24

공유
default_news_ad1

- 2017 청어람 한가위 판소리 다섯 바탕

[뉴스인] 민경찬 기자 = 지난 8일 오후 인천 연수구 복합문화공간 트라이보울에서 '2017 청어람, 한가위 판소리 다섯 바탕' 공연이 열려 김봉영 명창이 수궁가 중 호랑이 내려오는 대목을 들려주고 있다.

청어람 공연은 선배 대명창과 그 뒤를 잇는 후배 명창들이 모여 꾸민 무대로 이들은 적벽가·심청가·수궁가·춘향가·흥부가 등 판소리 다섯 바탕 가운데 가장 감동적인 대목인 '눈대목'을 10여 분 길이로 선보였다.

김봉영 명창은 전라북도 무형문화재 판소리 '수궁가' 이수자로 제20회 동아국악 콩쿠르 일반부 금상을 받은 바 있다.

민경찬 기자 ▶기사제보 newsin@newsin.co.kr

<저작권자 © 뉴스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