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유한양행, 국제문화교류재단 통해 구충제 지원

기사승인 2017.09.13  15:37:57

공유
default_news_ad1
국제문화교류재단 임직원들이 기부물품을 옮기고 있다. (사진=국제문화교류재단 사무국)

[뉴스인] 김동석 기자 = 유한양행은 국내외 문화교류 봉사단체인 사단법인 국제문화교류재단(이사장 김영규)을 통해 미얀마와 몽골지역 등 의료지원 취약 계층에 의약품 구충제를 지원했다고 13일 밝혔다.

국제문화교류재단은 미얀마, 캄보디아, 인도네시아, 베트남, 몽골 등 의료지원이 필요한 국가에 의료봉사, 문화교류를 위한 공연 행사를 펼치며 빈곤 계층을 지원하는 봉사단체이다.

재단은 유한양행에서 지원받은 구충제를 포함한 대장암 검사지와 기타 의약품을 필요한 국가에 방문해 전달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재단의 해외 의료봉사를 담당하는 의료분과와 문화교류행사를 담당하는 공연후원분과위의 나눔 봉사단은 출정 준비를 마쳤다는 설명이다.

김영규 이사장은 "국제문화교류재단과 함께 많은 봉사 단체가 봉사단을 통해 국가의 명예를 지키고 진실성 있는 참된 봉사로 이어지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동석 기자 ▶기사제보 newsin@newsin.co.kr

<저작권자 © 뉴스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